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미래에셋대우, "인공지능으로 투자정보 제공한다!"빅데이터 및 AI기반 정보제공 서비스
  • 장석진 기자
  • 승인 2020.04.06 10:11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미래에셋대우 로고
[일간투데이 장석진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빅데이터 및 AI기반 정보제공 서비스’ 부수업무를 승인 받아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개시하는 빅데이터 및 AI정보제공 서비스는 미래에셋대우의 온라인 금융서비스 플랫폼인 엠클럽(m.Club)에서 확보된 AI 알고리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기반으로 생성된 데이터셋(데이터의 집합체)의 판매와 금융 빅데이터 분석 컨설팅, 분석 컨텐츠 제공 등을 포함한다.

스팸뉴스 필터링, 해외뉴스 번역 등에 활용된 AI기술을 기반으로 협력업체와 서비스, 솔루션을 공동개발해 고객서비스에 활용할 계획이며, 향후 오픈 예정인 금융데이터거래소를 통해 데이터셋, API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최근 신용정보법 등 데이터 3법 개정으로 금융회사의 빅데이터 업무 영위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됐다” 며 “미래에셋대우의 빅데이터 분석과 AI(인공지능) 전문역량을 활용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고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